'1박2일'이 1주년을 기념해 특별한 프로젝트를 기획했다.

22일 방송된 KBS 2TV '1박 2일 시즌4'에서는 1주년 기념 영상을 제작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한국관광공사에서 제작하는 '필 더 리듬 오브 코리아'의 특별 편에 함께하게 된 것.

이날 문세윤은 필 더 리듬 오브 코리아 부산편에 등장하는 스님의 역할을 맡으면 좋겠다는 제안에 "머리를 밀어야 하냐"며 당황했다. 또 김선호는 브레인 역할을, 딘딘에게는 댄서 역할을 제안했다.

의외의 허당 캐릭터 김선호와, 댄스 실력에 자신이 없는 딘딘 역시 당황하며 "부담 너무 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3 07:58:31 수정시간 : 2020/11/23 07:58:31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