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민상 / 사진=MBC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유민상이 김민경에게 의류관리기를 선물했다고 밝혔다.

31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는 개그맨 유민상이 출연했다.

이날 유민상은 '왜 김민경에게 의류관리기를 선물한거냐'는 MC들의 질문에 "(김민경이) 이사간다고 해서 뭐가 필요하냐고 물었더니 농담처럼 의류관리기를 얘기하더라. 그래서 선물해줬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홍현희가 "PPL 아니냐. 진짜 돈 주고 산 거냐"고 묻자, 유민상은 "PPL 아니다"라고 답했다.

이에 MC들은 "김민경에게 호감 있는 것 아니냐", "만약에 김민경이 송병철과 사귄다고 하면 기분이 어떨 것 같으냐"며 분위기를 몰아가기 시작했다.

유민상은 "둘이 사귄다면 축복해줄 것"이라면서도 "다만 뭔가 좀 서운할 것 같기는 하다. 오래 전부터 알던 사이라 얼마 전까지만 해도 계속 똑같았다. 형제 같았다. 근데 요 근래 (김민경이) 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얼굴이 확 좋아졌다. 사람이 달라보이더라"며 핑크빛 분위기를 형성해 눈길을 모았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01 00:26:21 수정시간 : 2020/11/01 00:51:15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