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갑수가 방타소년단 '찐팬' 아미임을 입증했다.

김갑수는 30일 방탄소년단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 "지민아 혹시 나 기억하겠니? 전에 식당에서 어머니랑 식사할 때 나도 그 식당에서 식사하다가 인사한 적 있는데"라며 "쑥스럽지만 나도 아미야. 등록했어 오늘. 늘 건강해라~ 축하한다!"라고 적었다.

이어 김갑수는 유정식당을 배경으로 촬영한 인증사진도 공개했다. 해당 장소는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연습생 시절 자주 이용하던 단골 식당으로 알려진 곳이다.

이 같은 소식에 누리꾼들은 "식당까지 가시다니 찐아미시다" "성덕이시네요" "김갑수 배우님 연기 너무 잘하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갑수는 30일 첫 방송된 SBS '날아라 개천용'에서 베일에 싸여 있는 대한민국 법조 설계자 '김형춘' 역을 연기한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31 06:55:15 수정시간 : 2020/10/31 06:55:15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