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윤주만 / 사진=KBS 캡처
윤주만이 장인, 장모와 가평 닭볶음탕 먹방에 나섰다.

17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에는 배우 윤주만, 김예린 부부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윤주만은 연신 티격태격하는 장인, 장모의 화해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유명한 맛집에 가자고 제안했다. 이들이 찾은 곳은 가평 닭볶음탕 맛집이었다.

가평 닭볶음탕을 맛본 장모가 "너무 맛있다. 기가 막힌다"고 말하자, 윤주만은 "어머님이 해주신 닭볶음탕이 더 맛있다"며 애교 가득한 모습으로 훈훈함을 안겼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17 22:14:23 수정시간 : 2020/10/17 22:39: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