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오마이걸 매니저, "제일 불편한 멤버 승희, 농담 안받아줘"('전참시')
  • 기자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9.27 01:00
오마이걸의 매니저가 가장 불편한 멤버로 승희를 꼽았다.

26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오마이걸과 매니저의 일상이 담겼다.

이날 매니저는 "내가 가장 최애이고 싶은 사람은 아린이다. 아직 대화를 가장 많이 안 해봤다"라고 설명한 것.

이어 "제일 불편한 멤버는 승희"라며 "재미없는 농담을 받아주지 않는 편"이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승희는 "인정한다. 노잼 개그는 받아주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7 01:00:22 수정시간 : 2020/09/27 01:0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