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소유가 ‘뽕숭아학당’에서 힐링 보이스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물들였다.

소유는 지난 23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숭아학당’에 출연했다. 소유의 등장에 출연진은 설레는 기색을 숨기지 못했고, 소유는 환하게 웃으면서 인사를 건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방송을 이어갔다.

이날 출연진은 1대 1로 짝을 맺기 위한 매력 어필에 나섰고, 소유는 장윤정의 ‘초혼’을 부르면서 탄탄한 가창력과 섬세한 감성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애절한 마음이 가득 담긴 노래로 뜨거운 환호를 받은 소유는 임영웅의 선택을 받으면서 짝꿍을 맺었고, 방송 내내 환상의 케미로 분위기를 한층 띄웠다.

풀피리 연주를 듣고 노래를 맞추는 ‘짝꿍 풀피리 음악 퀴즈’에서 소유는 임영웅과 오랫동안 합을 맞춰 온 것처럼 딱 들어맞는 호흡으로 연이어 정답 행진을 이어갔다. 쿨의 ‘애상’을 부르면서 소유는 가을 밤을 더욱 시원하게 물들이는 청량한 보컬과 신나는 애드리브로 임영웅과 완벽한 케미를 선보였고, 이어 지코의 ‘아무노래’로 신나는 리듬이 가득한 힙합 무대까지 펼치면서 장르를 불문한 ‘만능 아티스트’의 면모를 뽐냈다.

방송 말미에서 두 사람은 바이브의 ‘그 남자 그 여자’ 듀엣 무대로 방송의 하이라이트를 장식했다. 벌칙으로 부른 곡이었지만, 이들은 순식간에 어두운 폐공장을 콘서트장 분위기로 물들이면서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고, 감미로운 목소리로 늦은 밤 시청자들의 감성을 촉촉하게 적셨다.

이처럼 훈훈한 감성이 담긴 ‘힐링 보이스’로 임영웅과 듀엣을 선보인 소유는 최근 여름을 시원하게 날릴 디지털 싱글 ‘GOTTA GO(가라고)’ 활동을 통해 중독성 있는 멜로디와 강렬한 퍼포먼스로 ‘썸머 퀸’의 입지를 단단히 다졌다. 이후 그는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하는 데 이어, JTBC 월화드라마 ‘18 어게인’ OST ‘하나면 돼요’를 발매하면서 감미로운 보컬과 섬세한 표현력으로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한층 높이고 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4 18:55:09 수정시간 : 2020/09/24 18:5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