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세븐틴이 일본 미니 2집 '24H'로 4관왕을 달성했다.

16일 빌보드 재팬에 따르면 세븐틴은 9월21일 자 주간 앨범 세일즈 차트 'Billboard JAPAN Top Albums Sales'와 빌보드 재팬 종합 차트 'JAPAN HOT Albums' 모두 정상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특히 세븐틴은 주간 앨범 세일즈 차트 'Billboard JAPAN Top Albums Sales'에서 28만5517장이라는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며 뜨거운 현지 분위기와 함께 1위를 달성했다.

세븐틴은 일본 미니 2집 발매와 동시에 일본 최대 판매량 집계 사이트 오리콘 데일리 앨범 랭킹 1위에 등극한 것은 물론 오리콘 주간 앨범 랭킹(9월 7일~9월 13일 집계 기준)과 주간 합산 앨범 랭킹(9월 7일~9월 13일 집계 기준)에서도 1위를 기록해 각종 차트를 석권했다. 무엇보다 세븐틴은 이번 앨범을 통해 처음으로 일본 주요 주간 앨범 차트 4관왕을 달성해 눈길을 끈다.

세븐틴의 일본 두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24H'는 '시계의 시침과 분침처럼 서로 다른 길을 걷고 있어도 언젠가는 운명처럼 꼭 만나게 된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는 곡이다.

한편 세븐틴 조슈아, 도겸과 핑크 스웨츠의 컬래버레이션 음원 ‘17 (feat. Joshua & DK of SEVENTEEN)’은 17일 오후 5시(한국시간) 국내외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전 세계 동시 공개된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17 15:04:00 수정시간 : 2020/09/17 15:04:00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