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홍현희 매니저가 화제다. 사진=MBC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홍현희가 새로운 매니저를 소개했다.

1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개그우먼 홍현희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홍현희는 "최근에 소속사를 이동하면서 매니저가 바뀌었다. 찬열 매니저랑은 여전히 연락하면서 잘 지낸다"고 밝혔다.

특히 새 매니저에 대해서는 "영혼의 단짝을 만났다. 찬열 매니저도 잘 맞았지만 이번엔 저의 치부까지 함께하는 매니저다"라고 소개해 눈길을 모았다.

홍현희의 새로운 일일 매니저로 등장한 인물은 다름 아닌 남편 제이쓴이었다. 제이쓴은 "아내가 회사를 옮긴 지 얼마 안 됐다. 매니저를 아직 못 구해서 다른 연예인들의 매니저 분들이 로테이션으로 일을 봐주셨다. 근데 하필 오늘은 인원이 없어서 휴무인 제가 매니저 일을 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8/02 00:13:53 수정시간 : 2020/08/02 00:23: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