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남희석 사과, "김구라 저격 글 실망" 반응에 "2년 이상 고민하고 올려"
  • 기자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7.30 17:52
  • 남희석 인스타그램
개그맨 남희석이 SNS에 김구라를 저격한 글을 올린 데 대해 사과했다.

남희석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누리꾼이 '실망스럽다'고 밝히자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이 누리꾼은 "남희석씨, 깊이 있는 개그맨이라 생각하며 늘 팬이었는데 이번 의견 개진 방식은 많이 실망스럽다"라고 댓글을 달았다.

이에 남희석은 "죄송하다"며 "2년 이상 고민하고 올린 글"이라고 해명했다.

남희석은 "내가 김구라 팬은 아니지만 공개적으로 저렇게 동료를 저격해 놓고 안 부끄럽나"란 또 다른 누리꾼의 댓글에도 "죄송하다. 사연이 있다"라고 답했다.

앞서 남희석은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MBC '라디오스타' MC인 김구라의 태도를 지적하는 글을 올렸다.

그는 "'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는 초대 손님이 말을 할 때 본인 입맛에 안 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 쓰고 앉아 있다"며 "자신의 캐릭터이긴 하지만 참 배려 없는 자세다. 그냥 자기 캐릭터 유지하려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이어 "그러다보니 몇몇 어린 게스트들은 나와서 시청자가 아니라 그의 눈에 들기 위한 노력을 할 때가 종종 있다"고 밝혔다.

남희석은 자신의 글이 논란이 되자 글을 삭제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30 17:52:24 수정시간 : 2020/07/30 17:5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