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스테파니 미초바♥빈지노 외발자전거 데이트 "매번 봐도 안 질려"('온앤오프')
  • 기자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7.12 00:45
  • 외발자전거가 화제다. 사진=tvN 캡처
스테파니 미초바가 외발자전거 타는 것을 즐긴다고 밝혔다.

11일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는 5년째 공개 열애 중인 래퍼 빈지노, 모델 스테파니 미초바 커플이 출연했다.

이날 스테파니 미초바는 "어렸을 때부터 독일에서 외발자전거를 탔다. 보통 제 독일 친구들은 다 탈 줄 안다. 저 어릴 때 갑자기 유행이었다"고 말했다.

실제로 스테파니 미초바는 공원에서 외발자전거를 능숙하게 타며 즐거워했다. 이를 지켜보던 빈지노는 "대박이다. 이건 매번 봐도 질리지 않는다"고 감탄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2 00:45:35 수정시간 : 2020/07/12 00:5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