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환불원정대가 화제다. 사진=MBC 캡처
'환불원정대'가 탄생할 수 있을까.

11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그룹 싹쓰리 안무 연습에 나선 이효리, 유재석, 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비가 "제시, 화사를 섭외해 따로 활동하겠다"며 솔로 욕심을 드러내자, 이효리는 "제시, 화사, 엄정화 언니는 내가 이미 찜했으니까 다른 사람이랑 하라"고 말했다.

이에 비는 "벌써 이름도 있다. '환불원정대'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후 이효리가 유재석에게 '환불원정대' 매니저 자리를 제안하자, 유재석은 "내가 많이 아파질 것 같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1 20:37:23 수정시간 : 2020/07/11 20:3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