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세리 집이 화제다. 사진=MBC 캡처
'나혼자산다' 박세리가 서울 집에 입주했다.

10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는 골프 감독 박세리가 출연했다.

이날 박세리는 "서울에 스케줄이 있을 때마다 머무는 집을 따로 얻었다"며 "반려견들은 서울에 오래 머무를 땐 데려오고 잠깐씩은 대전에서 가족들이 돌봐준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기안84가 "서울 집값이 많이 오르지 않았느냐"고 묻자, 성훈은 "부자 누나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박세리는 "자가는 아니고 전세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1 00:14:00 수정시간 : 2020/07/11 00:1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