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솔지가 신곡 발표를 앞두고 녹음실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6일 오전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솔지의 신곡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 녹음실 현장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됐다. 새 싱글 발매를 3일 앞둔 시점에 녹음 작업에 열중하고 있는 비하인드 컷이 공개되자 솔지의 컴백을 기다리고 있는 팬들의 기대감이 한층 높아지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솔지는 흰 티셔츠를 입고 편안한 모습으로 곡 작업에 임하고 있다. 진지한 표정으로 가사를 든 채 녹음을 하고 있는 솔지의 모습에서 쓸쓸하면서도 아련한 감정이 느껴져 신곡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진다. 또한, 오랜만에 싱글 앨범으로 돌아온 솔지는 팬들에게 완성도 높은 음원을 선물하기 위해 프로다운 모습으로 녹음 작업에 임해 현장 관계자들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

앞서 솔지는 공식 채널을 통해 뮤직비디오 티저, 뮤비 가사 스포, 스포라이브 등을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신곡에 대한 기대감을 높여 왔다. 특히, 어제 공개된 스포라이브는 솔지의 담담하면서 애절 음색에 “비가 와 비가 와 비 냄새 가득한 이런 날 한동안 늘 이럴 것 같아 축 처진 채 멍하니“라는 감성적인 가사가 더해져 솔지가 선보일 이별 발라드에 대한 리스너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솔지의 이번 신곡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는 이별 후, 세상 누구보다도 가까웠던 사람을 지워내는 시간 중 가장 끝자락 즈음의 감정을 노래한 발라드 곡이다. 사랑하는 이와 이별 후 느껴지는 감정을 내리는 비에 빗대어 표현한 곡으로, 너무 슬프지도 또 너무 덤덤하지도 않았던 이별 후 애틋했던 시간의 감정을 고스란히 담아내 이별의 아픔을 경험한 리스너들에게 깊은 공감을 전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여름 감성을 저격하는 솔지의 새 싱글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 두 번째 티저 영상은 7일 공개될 예정이며, 음원은 오는 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6 11:48:27 수정시간 : 2020/07/06 11:48: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