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야가 숨겨져 있던 춤 DNA를 공개했다.

4일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서는 배우 이엘리야의 오프가 공개됐다.

이날 이엘리야는 "촬영이 끝나면 늘 향하는 장소가 있다"며 담양의 한옥 민박집으로 향했다.

이 과정에서 이엘리야는 춤을 추며 흥을 드러내는가 하면, 음악을 듣던 중 맨발로 마당에서 춤을 이어가 웃음을 자아냈다.

스튜디오에서 이엘리야는 "왜 저래, 그러지마"라며 민망해하는 모습으로 폭소를 더했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5 00:02:46 수정시간 : 2020/07/05 00:02: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