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박서진 "임영웅과 절친? 잘 될 줄 알고 보험 들었다"('사랑의콜센타')
  • 기자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7.03 06:29
  • 사진=TV조선 캡처
'사랑의콜센타' 박서진이 임영웅과 남다른 친분을 드러냈다.

2일 방송된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에는 가수 박서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박서진은 임영웅과의 관계에 대해 묻는 질문에 "저희는 철저한 비즈니스 관계다. 무대에서만 아는 척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임영웅이 "제가 '미스터트롯' 출연하기 전에도 박서진은 이미 스타였는데 저를 많이 도와주셨다. 콘서트도 흔쾌히 같이 해주셨다"며 고마움을 표현하자, 박서진은 "임영웅이 잘 될 것 같아서 미리 보험 들어놓은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어 폭소를 더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3 06:29:15 수정시간 : 2020/07/03 06:29:15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