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영상 캡처
가수 선미가 가슴 성형 루머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29일 원더케이 오리지널 유튜브 채널을 통해 '선미의 역대급 걸크러쉬 본인 등판' 영상이 공개됐다.

이날 선미는 "한 행사 이후로 제 이름을 검색하면 '선미 가슴수술'이 제일 먼저 뜬다. 사실 그 정도 크기도 아닌데 몸에 비해 있다보니 의심을 많이 하더라"며 "엑스레이를 찍어서 보여줄 수도 없는 것 아닌가. 근데 정말 수술 안 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SNS를 통해 화제를 모은 세미누드 사진을 언급하며 "동생이 찍어줬다. 이 사진 때문에 해외 팬들도 '가슴 수술 해명하라'고 하는 경우가 많았다"며 "이게 티저보다 반응이 뜨거웠다. 역시 살이 좀 보여야 하나보다"라고 말해 눈길을 모았다.

한편 선미는 지난 29일 신곡 '보라빛 밤'으로 컴백해 활발히 활동 중이다.

  • 사진=선미 인스타그램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6/30 10:49:32 수정시간 : 2020/06/30 10:52:55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