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유튜브 캡처
가수 임영웅이 생애 첫 차로 드라이브에 나섰다.

최근 임영웅은 자신의 유튜브 공식 채널을 통해 '차 언박싱'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에는 TV조선 '미스터트롯' 우승 상품으로 받은 차로 드라이브에 나선 임영웅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임영웅은 "정말 제 생애 첫 차다. 모르겠다. 아직도 실감이 안 난다. 내 차가 맞는 건지 모르겠다"며 "근데 너무 좋다. 여러분들 덕분에 '내 차'가 다 생겼다"고 감격한 모습을 보였다.

이후 천천히 도로를 달리던 임영웅은 "승차감도 좋고 아주 부드럽다. 시야가 굉장히 높다. 제가 지금 가장 높이 있다"고 전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6/05 06:49:25 수정시간 : 2020/06/05 06:49:25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