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한채아 필라테스
배우 한채아가 일상을 공개했다.

한채아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른 아침”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몸에 밀착된 운동복을 입은 채 셀카를 찍은 한채아의 모습이 담겼다. 화장기 없는 민낯에도 눈부신 한채아의 미모가 돋보인다.

한채아는 지난 2018년 차범근 전 축구 감독의 셋째 아들 차세찌와 결혼했다. 두 사람은 슬하에 딸 하나를 두고 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30 19:28:20 수정시간 : 2020/05/30 19:28:20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