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곽정은 인스타그램
작가 겸 방송인 곽정은이 차량 접촉 사고를 냈다고 밝혔다.

방송인 겸 작가 곽정은은 지난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분 과로가 이렇게 무섭습니다. 이런 일 처음이야. 혼자 쿵. 베스트 드라이버인데. 내 돈"이라며 사고 소식과 속상한 심경을 밝혔다.

이어 세로로 길게 흠집이 난 차량의 일부 모습을 공개했다. 다음 날인 26일에는 "차 수리 보내고 동네산책 뚜벅뚜벅"이라며 근황을 전하기도.

곽정은의 사고 소식에 누리꾼들은 "조심하세요" "큰 사고 아니어서 다행이다" "속상하시겠네요. 액땜했다 생각하시고 잊어버리세요" 등 위로의 말을 전했다.

한편 곽정은은 현재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3’에 출연 중이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27 07:54:47 수정시간 : 2020/05/27 07:54:47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