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KBS 캡처
‘악인전’ 김요한이 다양한 매력을 발산했다.

23일 방송된 KBS 2TV '악(樂)인전'에서는 자신의 숙소에 송가인, 서이숙, 김숙을 초대한 김요한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요한은 "갑자기 집들이를 하게 됐다. 근데 이사한지 얼마 안 돼 보여드릴 게 없을 것 같다"며 "보통 스케줄 왔다갔다하느라 집에서는 간편식을 먹는다"고 말했다. 이후 송가인, 서이숙, 김숙이 차례로 등장했고, 김요찬은 케이크와 과자, 라면 요리를 대접했다.

이어 김요한은 "노래를 부르는 가수도 감정을 보여주기 위해 연기를 배워야 한다"는 송가인의 이야기에 특별 게스트로 초대된 서이숙으로부터 연기지도를 받았다. 특히 김요한은 즉석에서 '이태원 클라쓰'의 박새로이 연기를 완벽하게 선보이는 등 연기자로서의 가능성도 보여 눈길을 모았다.

한편 '악인전'은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55분 방송된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24 10:47:23 수정시간 : 2020/05/24 10:47:23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