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JTBC 캡처
'부부의 세계' 김희애가 이학주를 칭찬했다.

22일 방송된 JTBC '부부의 세계-스페셜 1부, 부부는 뭐였을까'에서는 배우 이학주와 첫 촬영을 회상하는 김희애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학주는 자신이 연기한 박인규에 대해 "아무래도 이상한 짓을 많이 하고 상식적인 선을 넘는 인물이지 않나. 동물이라 생각하고 연기했다"고 말했다.

김희애는 "이학주씨는 이번 드라마하면서 처음 봤는데, 첫날 첫 신 찍는 장소가 단풍이 떨어지는 수영장이었다. 연기를 너무 잘하더라"며 "낯선 배우들이 입 쩍 벌어지게 연기하니까 소름끼치면서 좋더라"고 칭찬해 눈길을 모았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23 00:10:17 수정시간 : 2020/05/23 00:10:17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