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골드메달리스트 제공
배우 서예지가 타박상으로 응급실에 다녀온 사실이 알려졌다.

서예지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 관계자는 6일 "서예지가 가벼운 타박상으로 5일 새벽 응급실을 다녀왔다"라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이날 예정됐던 tvN 새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고사가 취소된 일을 언급하며 "응급실을 다녀온 것은 맞지만 고사의 취소 이유는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서예지는 병원에 다녀온 후 이후 스케줄을 소화했으며, 현재 건강에는 이상이 없는 상태라고 전해졌다.

한편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병동 보호사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작가. 이들이 만나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힐링 로맨스다. 오는 6월 첫 방송.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07 10:24:12 수정시간 : 2020/05/07 10:24:12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