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주결경 첫주연, 中 드라마 '대당여법의'…오늘(4일) 국내 첫 방송
  • 기자데일리한국 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5.04 12:40
주결경이 주연을 맡은 36부작 화제의 중국 드라마 ‘대당여법의’가 국내에서 첫 방송된다.

‘대당여법의’는 인기 동명소설을 각색한 드라마로 모친 살인사건의 진상을 파헤치기 위해 검시관이 된 당나라 여성 염안의 이야기를 다룬다.

다양한 사건을 해결하면서, 해당 시대의 과학과 증거 수집 방법, 사건을 해결하는 과정을 흥미롭게 그린다. 특히 추리물을 기본 골조로 한 탄탄한 스토리를 바탕으로 실제 유물의 모조품, 각양각색의 관복과 도자기 등을 자연스럽게 사용하여 역사적인 분위기를 한층 끌어올렸다.

배우 겸 가수 주결경이 주인공 염안역을 맡아 화제를 모았다. 주결경은 한국에서 ‘프로듀스101’를 통해 걸그룹 아이오아이로 데뷔, 이후 프리스틴 멤버로 활동했다. 또한 중국판 오디션 프로그램에서는 심사위원으로 출연하기도 했다. ‘대당여법의’는 주결경의 중국 드라마 첫 주연작으로 의지가 강한 여자 검시관 염안으로 분한다. 극중에서 개성 강한 역할을 소화함과 동시에 삽입곡을 직접 부르기도 했다.

주결경은 중국 매체 인터뷰에서 “첫 주연을 맡은 작품이다 보니 부담이 컸으며, 완전히 주인공 염안으로 살기 위해 동료 배우들을 극중 이름으로 부르며 생활했다”고 밝히기도. 또한 대만 출신의 모델 겸 배우 이정빈이 냉정하지만 과감하고 똑똑한 형부인 소송역을 맡아 주결경과 호흡을 맞춘다.

‘대당여법의’는 오늘(4일) 첫 방송 이후 매주 월~금 오후 3시30분, 밤 10시 드라마채널 CHING(채널칭)에서 연속 2회씩 방송된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04 12:40:26 수정시간 : 2020/05/04 12:40:26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