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가수 임영웅이 지상파 음악 방송에 첫 출연한 가운데, 팬들을 위한 공약을 공개했다.

임영웅은 5일 오전 New Era Project(뉴에라프로젝트)를 통해 지난 4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 출연 소감을 전했다.

음악방송 무대에 첫 입성한 임영웅은 "생각하지도 못했던 무대에 서게 돼 아직도 흥분과 설렘이 남아 있다"라고 운을 뗀 뒤 "저는 트로트 가수다. '내일은 미스터트롯'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고, 팬들의 응원 덕분에 '쇼 음악중심' 무대까지 오르게 됐다. 너무나 훌륭한 K팝 스타들과 함께 무대에 서게 돼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임영웅은 이어 "제가 팬들에게 보답할 수 있는 방법은 K트로트가 대한민국 대중음악의 한 장르로 더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것이라 생각한다"라며 "더 나아가 전 세계의 음악팬들에게 K트로트를 알릴 수 있도록 선배님, '내일은 미스터트롯' 동료들과 함께 노력할 테니 많은 격려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특히 임영웅은 "만약 제 무대 영상이 조회수 100만 뷰를 넘는다면 '이제 나만 믿어요'를 직캠(직접 찍은 영상) 라이브로 만들어서 여러분께 선물로 전해드리겠다. 응원 기대한다. 항상 감사하다"라며 공약까지 제시해 더욱 기대감을 높였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4/05 16:36:02 수정시간 : 2020/04/05 16:36:02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