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백예린, 한국대중음악상 3관왕 영예… ‘올해의 음반’ 등 수상
  • 기자
    승인시간승인 2020.02.27 14:38
  • 가수 '백예린'. 블루바이닐
가수 백예린(23)이 제17회 한국대중음악상에서 ‘올해의 음반’, 최우수 팝 음반‘ 등 3관왕을 차지했다.

한국대중음악상 선정위원회는 27일 수상자 명단을 공개했다. 제17회 한국대중음악상은 당초 이날 오후 시상식을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사태로 전격 취소됐다. 주최측은 시상식을 연기하지 않고 홈페이지를 통해 수상결과를 보도자료로 배포했다.

제17회 한국대중음악상 수상에 백예린은 분야별 최고상인 ’최우수 팝 음반‘과 ’최우수 팝 노래 부문‘은 물론 ’올해의 음반‘까지 거머쥐었다. 지난해 백예린은 앨범 ’Our love is great’을 발매해 큰 인기를 누렸다. 특히 ‘그건 아마 우리의 잘못은 아닐 거야’로 음원 차트 상위권을 차지했다.

백예린은 한국대중음악상 3관왕에 오르며 솔로 가수로서 성공적인 한 해를 보냈다. 백예린은 지난해 JYP엔터테인먼트를 떠나 독립레이블을 설립해 솔로 가수로 홀로서기에 나선 바 있다.

선정위원회 측은 “백예린은 ‘아워 러브 이즈 그레이트’에 이르러 비로소 청자의 영혼을 치유해줄 수 있는 성숙한 아티스트로 거듭났다”며 “바야흐로 ‘백예린 시대’의 포문을 여는 음반”이라고 평가했다.

그룹 잔나비는 ‘올해의 노래’, ‘최우수 모던록 노래’를 차지했고, 김오키는 ‘올해의 음악인’, ‘최우수 재즈&크로스오버 재즈 음반’을 수상했다. 잠비나이는 ‘최우수 록 음반’, ‘최우수 록 노래’부문을, LIM KIM은 ‘최우수 댄스&일렉트로닉 음반’, ‘최우수 댄스&일렉트로닉 노래’ 부문을 수상했다. 천용성은 ‘최우수 포크 음반’, ‘최우수 포크 노래’에서 2관왕에 올랐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27 14:38:09 수정시간 : 2020/02/28 08:52:16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