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이연수 "'불타는 청춘'에 이상형 있어…외모 별로 안 본다"('옥탑방의 문제아들')
  • 기자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2.24 22:37
  •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화면
배우 이연수가 '불타는 청춘'에 이상형이 있다고 고백했다.

이연수는 24일 방송된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김수용과 함께 출연해 다양한 주제의 문제를 풀었다.

이날 멤버들은 나라마다 다른 썸 언어에 대한 문제의 정답을 맞히고는 이연수가 출연 중인 SBS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 대해 물었다. '불청'은 중년의 싱글 연예인들이 1박 2일간 여행을 떠나는 내용의 예능 프로그램이다.

정형돈은 "'불청' 보면 누나한테도 굉장히 많은 남성분들이 신호를 보내던데?"라고 말했다. 김용만은 '불청'을 통해 부부가 된 김국진, 강수지 커플의 얘기를 꺼냈다.

이연수는 '불청' 내에서 썸의 기운이 없느냐는 물음에 "다 누군가는 있는지 모르겠는데 표현들을 거의 안 한다"며 "그래서 국진 오빠와 수지 언니도 전혀 몰랐다"고 말했다.

이에 김숙은 "그 중에 이상형은 있냐"고 질문했다. 이연수는 당황스러운 듯 웃다가 "네 있죠"라고 답했다. 그는 "저한테 잘 해주고 자상하고 저만 바라봐주는 사람이 이상형"이라며 "외모는 별로 안 본다"고 설명했다.

이어 외모로는 정형돈이 이상형에 가깝다고 지목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24 22:37:30 수정시간 : 2020/02/24 22:37:30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