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정해인 스틸, 인공지능 프로그래머로 변신 "'반의반' 내달 첫 방송"
  • 기자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sol@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2.18 13:34
'반의반' 정해인의 첫 촬영 스틸이 공개됐다.

tvN 새 월화드라마 '반의반'(극본 이숙연/ 연출 이상엽) 측은 극 중 하원 역을 맡은 정해인의 첫 촬영 스틸을 18일 공개했다.

'반의 반'은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정해인)과 클래식 녹음 엔지니어 서우(채수빈)가 만나 그리는 시작도, 성장도, 끝도 자유로운 짝사랑 이야기다. 이중 정해인은 N년차 짝사랑 중인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 역을 맡았다.

공개된 스틸 속 정해인은 따사로운 햇살이 쏟아지는 창가에 앉아 순둥한 멍뭉미를 터뜨리고 있는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특히 그의 반짝이는 눈망울과 입가에 달콤하게 피어난 미소가 보는 이들을 단숨에 빠져들게 한다.

이와 함께 정해인은 일잘남(일 잘하는 남자)의 면모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모니터 앞에 자리를 잡은 그는 곧 화면 속으로 빨려 들어갈 듯 집중한 표정으로 일에 대한 열정을 느끼게 한다. 이어 정해인은 의자를 밀어 둔 채 쪼그려 앉아 연구에 열중한 모습이다. 한결 편안해진 복장과 테이블을 가득 채운 문서들 사이사이 던져진 구겨진 종이 뭉치가 밤낮없이 연구에 몰두하는 정해인의 하루를 엿볼 수 있게 한다.

제작진은 "정해인은 첫 촬영부터 '하원' 그 자체였다"라며 "높은 집중력과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지닌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의 모습에 이어 따뜻하고 깊은 눈빛으로 몽글몽글한 짝사랑 감성을 퍼뜨려 촬영장을 설렘으로 물들였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오는 3월 시청자들의 마음을 한층 포근하게 만들 사랑 이야기로 찾아 뵙겠다"라며 "'반의반'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반의반'은 오는 3월23일 오후 9시 처음 방송된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8 13:34:30 수정시간 : 2020/02/18 13:34:30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