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안나소피아 롭 방송화면 캡처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영화 '찰리와 초콜릿 공장'에서 풍선껌 소녀로 등장한 배우 안나소피아 롭의 근황이 눈길을 끈다.

14일 안나소피아 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근황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안나소피아 롭은 꽃다발을 든 채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그때 그모습 그대로 정변한 안나소피아 롭의 비주얼이 시선을 강탈한다.

한편, 안나소피아 롭은 지난 2005년 개봉한 '찰리와 초콜릿 공장'에서 바이올렛 뷰리가드 역을 맡았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4 11:34:12 수정시간 : 2020/02/14 11:34:12
=2019 결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