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가 가수 김건모의 아내 장지연의 사생활을 폭로했다.

22일 가요계와 텐아시아 등에 따르면, 가세연 출연진인 강용석 변호사와 김용호·김세의 전 기자는 지난 18일 대구 엑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진행된 강연회에 참석해 장 씨의 사생활에 대해 발언했다.

이들은 "장 씨가 결혼 전 이성 관계가 복잡했다"며 "예전에 배우 A와 사귀었고 동거도 했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또한, 누구나 다 알만한 노래로 힌트를 주며 또 다른 인물을 연상케 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김건모의 소속사 건음기획의 관계자는 해당 매체에 대해 "확인되지 않은 남자 관계들을 들먹이며 가족을 공격하는 건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며 "법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건모와 장지연 씨는 1년여간의 열애 끝에 지난해 10월 혼인신고를 마쳤다.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장 씨는 미국 버클리 음대 출신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이며, 유명 작곡가 출신 목사 장욱조의 딸이기도 하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22 09:18:32 수정시간 : 2020/01/22 11:25:05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