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임수향 인스타그램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배우 임수향이 단발 여신으로 거듭났다.

16일 임수향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몰라 그냥 잘라버렸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단발 헤어스타일로 변신한 임수향의 모습이 담겼다. 카메라를 보며 환하게 웃고 있는 임수향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상큼하다", "너무 귀엽다", "예쁘다" 등이라고 댓글을 달았다.

한편, 임수향은 지난해 10월 종영한 MBN 드라마 '우아한 가'에서 열연을 펼쳤다.

  • 사진=임수향 인스타그램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16 15:16:13 수정시간 : 2020/01/16 15:16:13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