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박현선 인스타그램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배우 겸 사업가 이필립이 연인 박현선에게 프러포즈했다.

사업가 겸 인플루언서인 박현선은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이 미국에서 마지막 디너인 줄 알았는데 화장실 갔다가 룸에 들어가니 나밖에 없어 놀랐다. 완전 서프라이즈. 우리 엄마, 아빠한테 몰래 허락받고 몇 개월 전부터 계획하던 천사님. 나 진짜 아무것도 몰랐다. Will you marry me? yes"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필립은 박현선에게 무릎을 꿇고 반지를 건네며 프러포즈하고 있다.

특히 남다른 크기를 자랑하는 다이아몬드 반지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이필립은 2007년 MBC 드라마 '태양사신기'로 데뷔 후 SBS '시크릿 가든', '신의' 등에 출연했다. 현재는 사업가로 활동하고 있다.

  • 사진=박현선 인스타그램
박현선은 피에스인터네셔널 대표로, 코스메틱 브랜드 라비앙과 여성의류 쇼핑몰 핑크시크릿을 운영하고 있다. 13만여 명의 팔로워를 보유한 인플루언서이기도 하다.

  • 사진=박현선 인스타그램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16 08:24:39 수정시간 : 2020/01/16 08:58: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