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성시경과 아이유가 뭉친다.

5일 에스케이재원은 “오는 9일 발매되는 성시경의 새 디지털 싱글 ‘첫 겨울이니까’에 후배 가수 아이유가 참여했다”고 밝혔다.

성시경과 아이유의 만남은 2010년 9월 발표한 ‘그대네요’ 이후 약 9년 만에 성사된 협업이다. 부드러운 음색을 지닌 두 가수가 어떤 콜라보를 선보일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성시경은 새 싱글 발매 이후 오는 20일과 21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2019 성시경 노래 앵콜 콘서트’를 개최한다.

해당 티켓은 온라인 예매사이트 하나티켓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5 10:29:40 수정시간 : 2019/12/05 10:29:40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