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박해일이 새로운 소속사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4일 에스더블유엠피는 "배우 박해일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며 "앞으로 안정적인 환경에서 더 좋은 작품으로 대중들과 만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에스더블유엠피는 변희봉, 박지연, 손수현, 이주빈, 조혜원, 안신우 등이 소속돼 있다.

한편 박해일은 최근 최민식과 함께한 임상수 감독의 차기작 '행복의 나라로' 촬영을 마쳤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4 17:38:02 수정시간 : 2019/12/04 17:3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