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가수 씨엘(CL)이 2NE1(투애니원) 해체 후 심경을 담은 프로젝트 앨범을 공개한다.

씨엘은 4일 오후 6시 국내외 음원 사이트들을 통해 프로젝트 앨범 ‘사랑의 이름으로(In The Name Of Love)’를 전세계 발매하며 본격적인 솔로 활동에 나선다.

씨엘의 화려한 귀환을 알리는 새 앨범 ‘사랑의 이름으로(In The Name Of Love)’는 투애니원(2NE1) 해체 당시부터 있었던 3년간의 일들을 일기 형식으로 만든 프로젝트 앨범이다. 씨엘이 작성한 3년간의 일기 형식으로 구성돼 있는데, 각 곡의 제목 뒤에 그 곡을 작업한 구체적 날짜가 함께 표기된 것이 특징이다.

이번 앨범 타이틀곡 '+DONE161201+'에서는 'I'm done with you(너랑 끝이야)'라는 가사 내용이 담겨 씨엘 특유의 통쾌하고 직설적인 표현을 만날 수 있다.

이와 함께 '+DONE161201+' 뮤직비디오 티저 이미지가 공개됐다.

공개된 이미지에는 씨엘과 10여년 간 2NE1 멤버로 함께 동고동락했던 산다라박, 박봄, 공민지는 물론, 과거 YG엔터테인먼트에서 인연을 맺은 빅뱅 태양, 이하이 등의 모습이 등장한다.

이뿐만 아니라 씨엘의 첫 공식 피처링의 주인공이었던 엄정화를 비롯해 소희, 김영철 등 유명 국내 연예인들에 이어 알렉산더 왕(Alexander Wang), 블랙아이드피스 타부(Taboo), 미즈하라 키코(Mizhara Kiko) 등 씨엘의 글로벌 인맥들과 스타일리스트, 메이크업 아티스트, 인플루언서, 뮤지션, 모델, 배우 등 다양한 직업군의 인물들이 대거 출연해 보는 재미를 더한다.

씨엘은 이들이 직접 찍어 보내준 영상들을 직접 자신의 핸드폰으로 편집해 '+DONE161201+' 뮤직비디오를 더욱 의미있는 작품으로 완성시켰다.

씨엘은 4일 오후 6시 공개되는 '+처음으로170205+' '+DONE161201+' 이후 매주 2곡씩 3주에 걸쳐 프로젝트 앨범 '사랑의 이름으로(In The Name Of Love)'의 모든 곡들을 발매한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4 14:57:52 수정시간 : 2019/12/04 14:57: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