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BS2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방송화면
정해인이 '뉴욕 3대 버거'의 하나로 꼽히는 쉑쉑버거 본점을 찾아 햄버거 먹방을 펼쳤다.

3일 방송된 KBS2 '정해인의 걸어보고서'에서는 미국 뉴욕 여행 중 쉑쉑버거 본점을 찾은 정해인의 모습이 그려졌다.

메디슨 스퀘어 공원 내에 위치한 쉑쉑버거 본점에는 '3대 버거'답게 많은 사람들이 줄을 서 있었다.

메뉴판을 정독한 후 주문에 나선 정해인은 쉑버거, 슈룸버거, 쉑스택, 스모크쉑 등 4개의 버거와 감자튀김, 음료 등을 주문했다.

"이것저것 먹어보고 다양한 맛을 알려드리겠다"며 먹방에 욕심을 낸 정해인은 버거를 맛보고는 그저 "너무 맛있다"고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해인은 버거 하나를 순식간에 해치운 뒤 "빵도 엄청 부드럽고 패티 식감이 너무 좋다"고 평했다. 슈룸버거를 먹으면서는 버섯 패티 안에 든 치즈를 늘어뜨리며 감탄사를 연발했다.

결국 4개의 버거를 모두 먹은 정해인은 "가장 맛있었던 건 쉑버거이고 슈룸버거가 그 다음"이라며 "행복하다"는 총평을 남겼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3 23:29:03 수정시간 : 2019/12/03 23:29:03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