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박호산이 다양한 아르바이트 경험을 고백했다.

28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흔들리는 꽃들 속에서 네 연기력이 느껴진 거야'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스페셜 MC 강다니엘를 비롯해 김영옥, 성병숙, 박준규, 박호산, 김성철, 김강훈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박호산은 “연극배우들 다 비슷하겠지만 연극만으로는 생활이 힘들다"면서 "고소득 아르바이트를 하려고 고층 건물 유리 닦기를 해봤다”라고 고백했다.

박호산은 "55층까지 닦아봤다. 일을 하면서 신경 쓰였던 부분은 ‘건물 안에서 나를 어떻게 볼까’라는 생각이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일용직 종류 중 전기하고 목수 빼고 다 해봤다. 도배부터 시작해 페인트, 카펫 등을 했다"라고 덧붙였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29 00:59:05 수정시간 : 2019/11/29 00:59:0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