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배우 강한나 뒤늦은 열애를 고백했다.

오늘(10일)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는 강한나가 출연했다.

강한나는 오랜만에 만난 멤버들과의 재회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유재석의 근황을 묻는 질문에는 "요즘 쉬고 있다. 누워만 있었다"고 답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강한나는 "최근 이별해 누워만 있는 시간이 많았다. 너무 누워만 있었더니 목이 아파 경추 베개를 샀다"라며 재치 있게 근황을 전했다.

뒤늦은 열애와 이별 고백에 멤버들을 위로를 건넸지만 강한나는 "이별을 극복했다"라며 무덤덤한 모습을 보여 모두를 안심시켰다.

한편, 강한나는 매주 화요일 Olive '치킨로드'를 통해 시청자과 만나고 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11 08:16:45 수정시간 : 2019/11/11 10:07:42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