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치팅데이뜻까지 관심↑…홍선영, 곱창떡볶이 폭풍 먹방('미우새')
  • 기자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11.10 23:14
  • 곱창떡볶이가 화제다. 사진=SBS 캡처
'미운우리새끼' 홍선영이 '치팅데이'를 맞아 곱창떡볶이 먹방에 나섰다.

10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다이어트 중 '치팅데이'를 맞은 홍진영과 홍선영 자매의 모습이 그려졌다. '치팅데이'는 다이어트 중 하루정도 먹고 싶은 걸 마음껏 먹는 날이다.

이날 홍선영은 핫도그, 감자탕에 이어 곱창떡볶이를 먹기 시작했다. 홍진영이 "배부르지 않냐"고 묻자, 홍선영은 "배 안 부르다. 오늘은 치팅데이라 다 먹을 수 있다"며 행복해했다.

홍진영은 홍선영에게 "다이어트 해서 몸무게 60kg이 되면 소개팅을 시켜주겠다"고 약속했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10 23:14:34 수정시간 : 2019/11/10 23:33:16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