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탑 인스타그램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빅뱅 멤버 탑이 최근 근황을 전했다.

탑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Mayo”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탑은 오버핏 흰색 상의에 모자를 눌러 쓴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길게 기른 앞머리 탓에 얼굴이 잘 드러나지는 않았지만 여전한 훈남 외모가 시선을 끈다.

탑은 이날 자신의 셀카 이외에도 한 여성의 품에 안겨있는 개가 사납게 짖는 영상도 함께 게재했다.

한편, 탑은 지난 7월 서울 용산구청 용산공예관에서 대체복무를 마치고 소집해제됐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10 06:48:37 수정시간 : 2019/11/11 09:27:53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