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임창정이 다섯 번째 득남 소식을 전한 가운데, 아내에 대한 관심도 높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임창정의 아내 웨딩사진이 게재돼 눈길을 끌었다.

임창정의 아내는 18세 연하의 일반인으로 요가강사로 재직 중이었다. 임창정의 뮤직비디오의 여주인공으로도 출연했던 터.

한편, 두 사람은 2016년 9월 웨딩마치를 올렸고 5월에는 득남 소식을 전한 바 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09 17:15:46 수정시간 : 2019/11/09 17:15:46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