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현아 인스타그램
현아가 순백의 드레스 자태를 뽐냈다.

현아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쌩얼은 드레스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현아는 흰색에 비즈 장식이 한껏 올라간 드레스를 입은 채 자세를 취하고 있다. 현아는 능숙한 포즈로 화보 버금가는 포즈를 완성했다. 오프숄더 드레서 위로 드러난 긴 목 라인과 쇄골 라인이 시선을 끈다.

한편, 현아는 최근 유튜브 채널 '현아잉(HyunA-ing)'을 개설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23 16:52:21 수정시간 : 2019/10/23 16:52:2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