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구하라가 여성적인 매력을 드러냈다.

11일 구하라는 자신의 SNS를 통해 “피곤하다 오늘 하루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구하라는 다소 어두운 상태를 배경으로 화장기 없는 수수한 민낯을 드러내고 있다. 그럼에도 또렷한 이목구비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구하라는 오는 11월 일본에서 앨범을 발매하고 활동을 이어간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12 12:49:05 수정시간 : 2019/10/12 12:49:05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