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김범수 아나운서, '재수의 아이콘' 인정 "서울대·방송국에 결혼도…"
  • 기자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10.11 20:52
  • KBS1 'TV는 사랑을 싣고' 방송화면
김범수 아나운서가 자신이 '재수의 아이콘'이라고 밝혔다.

김범수는 11일 방송된 KBS1 'TV는 사랑을 싣고'에 출연해 고등학교 은사인 성기동 선생님을 찾아나섰다.

이날 방송에서 김범수는 "서울대학교도 재수해서 들어갔고 방송국도 첫 해에 못 들어가고 한참 뒤에 갔다"며 '재수의 아이콘'이란 말에 동의했다.

  • KBS1 'TV는 사랑을 싣고' 방송화면
이어 "결혼도 두 번…"이라며 말끝을 흐려 MC 김용만과 윤정수를 당황하게 했다.

한편 김범수 아나운서는 서울대 경영학과 출신으로 2000년 SBS 8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한 지 4년 만에 퇴사하고 프리를 선언했다.

  • KBS1 'TV는 사랑을 싣고' 방송화면
김범수는 2001년 11세 연상의 연인과 결혼했으나 2008년 이혼했다. 이후 JTBC '님과 함께'에서 배우 안문숙과 가상 부부로 출연해 화제가 된 김범수는 2015년 한 프로그램에서 "최근 결혼을 했다"고 밝혀 주위를 놀라게 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11 20:52:20 수정시간 : 2019/10/11 20:52:20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