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4' 방송화면 캡처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해투4' 피오가 아이유를 언급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어서 오십시오'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정동환, 남경읍, 배해선을 비롯해 연기돌 미나, 피오가 출연했다.

이날 피오는 tvN '호텔 델루나'에서 호흡을 맞췄던 동갑내기 친구 아이유를 언급하며 서로 존대 하는 사이라고 밝혔다.

피오는 "(아이유와) 동갑이어서 촬영을 하면서 많이 친해졌다. 그런데 극 중 역할이 사장님과 벨보이였다. 습관이 되다 보니까 계속 존댓말이 나오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사석에서도 사장님이라고 부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11 10:52:50 수정시간 : 2019/10/11 10:57:19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