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수지가 난치병 환우들을 위해 기부금 1억 원을 쾌척했다.

10일 생명나눔실천본부 측은 26번째 생일을 맞은 수지가 생명나눔에 1억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수지가 기부한 1억 원은 백혈병, 소아암 등 난치병으로 고통받는 환아들의 치료비로 쓰일 예정이며, 어머니의 영향으로 생명나눔과 인연을 맺게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현재까지 수지가 생명나눔에 기부한 금액은 4억 원에 이른다.

기자소개 스포츠한국 김두연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10 18:49:39 수정시간 : 2019/10/10 18:49:39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