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이 브라질리언왁싱에 대해 관심을 드러냈다.

15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는 박수홍과 함께 왁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김희철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수홍은 "브라질리언왁싱을 꼭 해보고 싶다"라고 말했고, 김희철 또한 동감하는 한편 "부끄러워서 도저히 못하겠다"고 두려움을 드러냈다.

한편, 두 사람의 대화를 듣던 한 직원은 "모양도 낸다고 하더라"고 설명했고, 김희철은 "나는 우주대스타니까 별 모양으로"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15 23:34:03 수정시간 : 2019/09/15 23:34:03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