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JTBC '괴팍한 5형제' 방송화면 캡처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괴팍한 5형제' 백현의 비누가 눈길을 끈다.

지난 12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괴팍한 5형제'에서는 샤워 순서에 대해 열띤 토크 배틀을 벌였다.

이날 서장훈은 백현에게 "아이돌이니까 무대 화장이 진하지 않느냐. 그거 어떻게 지우냐"고 물었다. 이에 백현은 "메이크업 누나가 지워준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서장훈은 "비누도 특별한 걸 쓰냐"고 물었고, 백현은 "예전에 한번 20 몇만 원 짜리를 써봤다. 그런데 너무 아깝더라"고 말했다.

김종국은 "미쳤다. 20만 원이면 평생 쓴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백현은 "지금은 폼클렌징 쓴다. 거품 나는 걸로 쓴다"고 덧붙였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13 07:43:46 수정시간 : 2019/09/13 07:43:46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