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김준희 인스타그램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김준희가 눈썹 문신 이후 근황을 전했다.

방송인 김준희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눈썹 문신 일주일째 부드럽게 자리 잡아서 딱 마음에 들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준희는 차 안에서 흰색 티셔츠에 마스크를 쓴 편안한 옷차림으로 강아지를 안고 있다. 특히 자연스럽게 자리잡은 눈썹 문신과 깜찍함을 자랑하는 강아지가 시선을 끈다.

한편, 김준희는 현재 쇼핑몰을 운영 중이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11 14:43:06 수정시간 : 2019/09/11 14:43:2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