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오나라 인스타그램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삼시세끼 산촌편'에 게스트로 배우 오나라가 등장한다.

23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산촌편'에서는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의 산촌 생활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는 정우성의 마지막 모습과 함께 예고편에서는 게스트로 오나라가 등장해 반가움을 전했다.

예고편에서는 '스카이캐슬'에서 염정아, 윤세아와 호흡을 맞췄던 오나라의 등장에 모두들 반가워했다. 그러나 반가움도 잠시, 염정아는 "할 일이 많다"며 오나라에 일거리를 잔뜩 늘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오나라의 등장에 연인 김도훈도 덩달아 화제에 돌랐다. 오나라는 과거 방송에서 "특히 사람과의 인연을 오래 유지한다. 그래서 연애도 20년 간 했다"라고 고백하기도 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24 00:01:38 수정시간 : 2019/08/24 00:01:38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