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지민이 가수 알렉 벤자민과 다정한 투샷을 공개했다.

지난 18일 지민은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에 "Your voice is heavenly. Thanks for coming.(너의 목소리는 대단하다. 와줘서 고맙다)"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지민과 알렉 벤자민은 환한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동료애가 느껴지는 두 사람의 훈훈한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같은 날 알렉 벤자민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I had an amazing time in Seoul! Thank you for coming to my show, Jimin.(서울에서 정말 멋진 시간을 보냈다. 내 공연에 와줘서 고마워, 지민)"이라는 글과 사진을 올리며 친분을 과시했다.

한편, 지민이 속한 방탄소년단은 지난 11일 장기 휴가를 떠났다.

  • 사진=알렉 벤자민 인스타그램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9 09:20:27 수정시간 : 2019/08/19 09:20:27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